부부짱
주메뉴 바로가기

커뮤니티/공지

교육문의

  •  
  • 고려인력개발원


  •  
  •  
    •  평 일    09:00 ~ 18:00
    •  
    •  토,일,공휴일       휴 무
    •  
    • khrdi3@hanmail.net


  • 부부짱소식


    부부짱소식

    “오늘은 뭘 해 먹지? 이제 요리가 싫다”…퇴직 남편-아내의 역할 분담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4-05-23 12:03 조회406회 댓글0건

    본문

    “오늘은 뭘 할까?” 지난 코로나19 유행 기간을 떠올려보자. 가족 중 가장 고생한 사람은 바로 엄마, 아내다. 남편-자녀가 모두 재택 근무니 삼시세끼를 차리느라 몸이 파김치가 됐다. 도와주는 가족이 없으면 속에서 열불이 난다. ‘밥상 차리기’는 주부의 숙명이지만 시대의 변화에 둔감한 남편이 있으면 노후도 걱정된다. 퇴직 남편에 다 큰 아들, 딸까지… “여보”, “엄마”만 찾는다. 요즘 50~60대 여성 가운데 퇴직한 남편들이 많다. 여기에 장성한 아들, 딸도 ‘독립’을 안 한 경우가 적지 않다. 미취업 상태이거나 직장에 다녀도 집에 있으면 사사건건 엄마에 기댄다. 밖에서 놀다 귀가한 남편, 자녀가 “오늘 저녁 메뉴 뭐야?” 물으면 속이 부글부글 끓어 오른다. 손 하나 까닥 안 하는 딸에겐 배신감마저 느낀다. 그러다 “시집가면 정신 차리겠지…” 마음을 내려 놓는다. 주부는 왜 정년이 없어?… “죽을 때까지 주방 일?” 남편이 퇴직하면 아내는 “평생 가족을 위해 고생했다”며 여행, 휴식을 권한다. 하지만 6개월이 지나도 집에만 있으면 부부라도 불편함을 느낀다. 특히 삼시세끼 차리기가 만만치 않다. 가부장적인 남편이라면 아침에도 된장찌개를 식탁에 올려야 한다. 외출도 마음대로 못한다. 모처럼 집을 나서면 “어디가?” 묻는다. 이대로 20~30년을 보내야 하나? 경제적 걱정 외에 남편과 가사 분담도 고민거리다. “오늘은 뭘 먹지?”… 평생 해온 가사에서 ‘해방’된 경우. 실버타운에 입주한 부부 중 아내가 가장 큰 기쁨을 누린다고 한다. 평생 해온 식사 준비, 청소에서 해방됐기 때문이다. 업체 측에서 계약 형태로 식사를 제공하고 청소-세탁 서비스도 해준다. 평생 해온 가사에서 비로소 해방감을 느끼다고 한다. “오늘은 뭘 먹지?” 고민부터 시작해 장 보기, 요리, 설거지 등이 사라진 것이다. 남은 시간은 오롯이 나를 위한 시간이다. 책을 읽고 헬스클럽에서 운동도 한다. 하지만 부부 가사 분담만 제대로 되면 평생 살아온 내 집이 가장 편하다. 수많은 부부가 공동생활을 하는 실버타운이 맞지 않는 경우도 꽤 있다고 한다. 부부만 20~30년을 함께 사는 시대… “건강 위해 가사 분담은 필수” 통계청에 따르면 한국인의 기대수명은 2022년 현재 남자 79.9세, 여자 85.6세로 선진국들 중에서도 최상위권이다. 여기에 국제 연구 컨소시엄 ‘국제질병부담’(GBD) 보고서는 2050년까지 전 세계 기대수명이 5년 정도 더 늘어날 것이란 연구결과를 내놓았다. 지금의 추세라면 한국은 세계적인 장수 국가에 포함될 전망이다. 자녀들이 독립하면 부부가 20~30년을 함께 사는 시대다. 한 사람이 가사를 전담하는 과거 형태는 더 이상 통하지 않는다. 남편은 가사를 ‘돕는’ 방식이 아니라 ‘분담’해서 아내의 부담을 덜어줘야 한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집 청소, 주방 일 등은 훌륭한 신체활동(운동)이라고 했다. 비싼 헬스클럽에서 무거운 기구를 들어야 운동이 아니다. 특히 남편은 힘이 많이 드는 청소나 설거지를 분담하는 게 좋다. 소파에 누워 있으면 노후의 ‘최대 재산’인 근육만 줄어든다.(코메디닷컴발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부부짱소식 목록 Total 51건 1 페이지

    부부짱소식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악수해 보면 안다, 악력 약한 사람 ‘이 병’ 걸릴 위험 3배 인기글 관리자 2023-05-25 2498
    51 '꽃중년' 안재욱, 최현주와 출근 키스 "6초 하면 4년 더 살아" 인기글 관리자 2024-06-14 124
    50 애정 표현은 부부 사이의 꽃…잘 피어나게 하려면? 인기글 관리자 2024-06-07 320
    49 남편과 관계하고 싶지 않았던 아내 vs 옆집 여자와 바람난 남편…잘못은 누가? 인기글 관리자 2024-06-03 402
    48 "부부끼리 칭찬하고 여행 자주 다니고 걷기를 생활화하라" 인기글 관리자 2024-05-31 358
    열람중 “오늘은 뭘 해 먹지? 이제 요리가 싫다”…퇴직 남편-아내의 역할 분담은? 인기글 관리자 2024-05-23 407
    46 고공강하 결혼 특전사 부부… “우린 25년 전우이자 반려자” 인기글 관리자 2024-05-21 412
    45 성공 습관을 만드는 뇌 사용법 인기글 관리자 2024-05-01 469
    44 마음챙김: 채움과 비움 인기글 관리자 2024-04-22 483
    43 돌싱남이 뽑은 ‘경계대상’은 “허영심 많은 여자”…女 대답은? 인기글 관리자 2024-04-22 459
    42 사과도 안하고 “밥 먹었어?” 부부싸움 뒤 이 말에 숨은 뜻 인기글 관리자 2024-04-15 483
    41 “40년 일하고 돌아왔는데...” 정년 퇴직 후에 알게 된 아내의 속마음 인기글 관리자 2024-04-15 474
    40 고통 없는 사랑은 없다! 인기글 관리자 2024-03-28 471
    39 아내란 누구인가? 인기글 관리자 2024-03-21 497
    38 “이혼하겠네” 96% 맞혔다…그 부부 소름돋는 공통점 - 부부 관계의 기술 인기글 관리자 2024-03-15 494
    37 남편과 한 발짝 더 친해지고 싶다면 인기글 관리자 2024-03-13 511
    게시물 검색

  • 교육신청
  • TOP